요즘 바빠서 타오바오에 들어갈 시간조차 없는데, 공동구매 카페장님께서 올려주신 글을 보고 냅다 주문했습니다.

박스 크기부터 저를 압도합니다. ㅎ

 

 

 

 

박스안에 다시 2개의 박스가 있습니다.

박스 1개의 크기가 돈다이제 PG퍼스트 크기입니다.

 

 

 

 

박스는 더블오 본체와 오라이져로 구분되어 있습니다.

 

 

 

 

조립설명서입니다. 선명한 고고제입니다.

고고제는 극악의 조립품질을 자랑하는 전설의 메이커입니다. ㅋ~

어떤 이유로 재판이 된 건지, 판매자들이 짱 밖아둔 재고가 풀린건지는 모릅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          A박스의 런너들. ㄷㄷㄷㄷ

 

 

 

 

 

B박스의 런너들ㄷㄷㄷㄷㄷㄷ

설명서에는 더블오와 오라이져가 구분되어 있으나 런너는 설명서와 달리 런너들은 뒤섞여있습니다. ㅎ~

런너 채로 없어진 줄 알고 A박스만 두번 검수했네요. ㅎ

 

빠진 런너나 부품없이 다 잘 도착했습니다.

언제 조립할 질 몰라도 배가 부릅니다. ㅎㅎ

 

Posted by 여행, 맛집, 건담, 아리아 강철의 파리넬리

댓글을 달아 주세요